바로가기 메뉴

열린마당

보도자료

  • 열린마당
  • 보도자료

영천시,184ha 면적조절로‘채소가격안정제’사업 시행

  • 작성자 : [농촌지도과] 류희경
  • 등록일 : 2020-03-20
  • 조회 : 23
센터 관련 보도자료
영천시는 2020년산 마늘 수확기를 앞두고 과잉생산에 의한 시장가격 하락 전망에 따라 수급 안정 대책으로 채소가격안정제사업을 추진한다.
채소가격안정제사업은 농림축산식품부의 사업 승인으로 시행되며, 마늘 재배농가의 안정적 소득보전 및 사전 면적조절 출하조절 등을 통해 수급조절과 가격안정을 도모하는 사업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면적조절은 2020년산 채소가격안정제 계약재배 농업인을 대상으로 상품비율 70% 이상 생산이 예상되는 포전을 폐기하고 평당 1만1천677원(자부담 포함)을 보상하는 사업이다.
지난 11일까지 신청 접수결과 788농가에서 491.2ha 면적을 신청했으며, 현지조사를 통해 741농가의 183.6ha 면적을 확정한 가운데 이달 중 산지 폐기를 완료한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지난해 전국적인 마늘 과잉생산으로 마늘가격이 폭락했고, 올해에도 코로나19 사태 등으로 가격 전망이 밝지 않다”며 “마늘 가격안정과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면적조절을 조속히 시행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마늘 가격 하락에 대한 농가 부담을 덜어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첨부 파일
공공누리 제1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 및 변경 가능)

1유형 :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 및 변경 가능)

  • 담당부서 : 농촌지도과 지도경영담당
  • 연락처 : 054-339-7286

페이지 만족도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 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